|2074|2 응급환자이송? 많은분 들이 이곳을 이용하고 있어요.

higuesthouse.com

Qna
    울산대학교병원, 응급의학과 전문의 열차 내 심정지 환자 구해
  • 이후 빠른 의료기관으로 이송이 필요하다고 신속히 판단하고 가장 가까운 광명역에 열차를 정차시키고 119구급대로 가까운 응급센터로 이송할 것을 승무원에게 건의했다.   환자 상태가 너무 불안정해 광명역에서 하차...
  • 꾀병으로 119 구급차 택시처럼 불렀다간 벌금 200만 원 낸다
  • 이에 경기도재난본부는 ‘2017년 비응급·상습이용자 저감 추진 대책’을 마련해 현장에서 환자가 응급환자가 아닐 경우 스스로 병원에 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. 이어 병원으로 이송된 후 진료를 받지 않으면...
  • 충남도 닥터헬기 생명지킴이 역할 톡톡
  • 1일 도에 따르면 지난해 1월 28일 날개를 펴고 본격 활동에 돌입한 충남닥터헬기는 지난달 27일까지 1년 동안 모두 249명의 중증응급환자를 이송했다. 이송 환자 중에는 외상이 110명(44%)으로 가장 많고...
  • 좁은 길 한쪽 주차하기 운동
  • 또한 각종 재난 및 응급환자 발생시 신속한 구조활동과 응급환자의 병원이송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소방차량의 신속한 현장도착이 중요하다. 이러한 특성으로 소방도로는 고귀한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필수적인...
  • 아이부터 노인까지 살려낸 충남닥터헬기 1년
  • 이날 단국대병원 박우성 원장은 "의료진의 신속한 응급처치와 빠른 이송이 가능했던 닥터헬기 덕분에 중증외상환자, 긴급을 요하는 심뇌혈관질환 등 3대 중증 응급질환의 사망률을 감소시킬 수 있었다"며...
블로그
    충남닥터헬기 운항 1년, 응급환자 249명 이송
  • 단국대학교병원에 따르면 지난해 1월 28일 날개를 펴고 본격 활동에 돌입한 충남닥터헬기는 지난달 27일까지 총 249명의 중증응급환자를 이송했다. 닥터헬기로 이송된 환자 중에는 외상이 110명(44%)으로 가장...
  • 충남닥터헬기, 도민 생명 지킴이 역할 ‘톡톡’
  • 1일 도에 따르면 지난해 1월 28일 날개를 펴고 본격 활동에 들어간 충남닥터헬기는 지난달 27일까지 1년 동안 모두 249명의 중증 응급환자를 이송했다. 이송 환자 중에는 외상이 110명(44%)으로 가장 많고, 심·뇌혈관 95명...
  • 충남닥터헬기, 젖먹이부터 노인까지 살렸다
  • 1일 도에 따르면, 지난해 1월 28일 날개를 펴고 본격 활동에 돌입한 충남닥터헬기는 지난달 27일까지 1년 동안 모두 249명의 중증응급환자를 이송했다. 이송 환자 중에는 외상이 110명(44%)으로 가장 많고, 심ㆍ뇌혈관...
  • 충남닥터헬기, ‘젖먹이부터 노인까지’ 지난해 209명 생명 지킴이
  • 1일 충남도에 따르면 충남닥터헬기는 지난해 외상환자 110명(44%), 심 ·뇌혈관 환자 95명(38%), 기타 44명(18%)의 중증응급환자를 이송했다. 환자별 유형에서 외상환자는 두부외상 44명(37.3%), 근 ·골격계외상 21명(17.8...
  • 통영해경, 기관고장 어선 긴급 구조
  • 통영해경이 1일 사천시 신수도 응급환자를 삼천포항에 대기 중이던 119 구급대에 인계하고 있다. © News1... 긴급 이송했다고 2일 밝혔다. 통영해경에 따르면 1일 오전 11시18분쯤 통영시 매물도 인근 해상에서...
뉴스 브리핑
    통영소방서, 설 연휴 화재 등 101건 출동
  • 이외에도 83여건의 응급환자가 발생해 64명을 이송했고 엘리베이터 갇힘 등 8건의 구조활동과 각종 생활서비스 활동 등 총 101건 출동했으며 다행히 큰 인명피해는 없었다. FPN
  • 충남 닥터헬기 도입 1년 만에 209명 살렸다
  • 1일 도에 따르면 지난해 1월 28일부터 본격적인 활동에 돌입한 닥터헬기는 올해 1월 27일까지 모두 249명의 중증응급환자를 이송한 것으로 집계됐다. 이송 환자 중에는 외상이 110명(44%)으로 가장...
  • 충북대병원, 재난·감염병 구급차 도입
  • 조명찬 원장은 "감염병 환자 이송뿐만 아니라 다수 사상자 발생 시 의료지원과 응급환자 병원 간 이송 용도로도 이용한다"고 말했다. 중앙응급의료센터는 지난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(메르스) 사태 당시 문제가 된...
  • 당진소방서, 당진 관내 구급차 이송인원 중 37%만 응급환자
  • 진료를 받지 않으면 과태료(최초 1회부터 200만원)가 부과된다.  소방서 관계자는 "비응급 환자의 자발적인 이송요청을 자제하고 119구급차는 응급환자의 이송이 본래 목적이라는 사실을 기억해 달라"고 당부했다.
  • 당진소방서, 관내 구급차 이용자중 37%만 응급환자
  • 진료를 받지 않으면 과태료(최초 1회부터 200만원)가 부과된다. 소방서 관계자는 "비응급 환자의 자발적인 이송요청을 자제하고 119구급차는 응급환자의 이송이 본래 목적이라는 사실을 기억해 달라"고 당부했다.